로고

[경기도] 지은지 10년이 넘은 공공도서관 10곳 환경개선 지원

한국문화경제신문 | 기사입력 2024/03/26 [09:30]

[경기도] 지은지 10년이 넘은 공공도서관 10곳 환경개선 지원

한국문화경제신문 | 입력 : 2024/03/26 [09:30]

▲ 가평군 설악도서관     

 

경기도는 지은 지 10년이 넘은 오래된 공공도서관 10곳의 환경개선 사업을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2023년 말 기준 경기도에는 319개의 공공도서관이 운영 중이며, 도는 다중이용시설인 공공도서관을 도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시설, 설비 등의 환경개선을 매년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도비 7억 2백만 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23억 4천만 원을 투입해 신속한 사업 추진이 필요한 10개 도서관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가평군 청평도서관 ▲고양시 대화도서관 ▲광주시 초월도서관 ▲김포시 통진도서관 ▲남양주시 화도도서관 ▲시흥시 월곶도서관 ▲안양시 어린이도서관 ▲양평군 지평도서관 ▲파주시 교하도서관 ▲포천시 영중꿈나무도서관으로 옥상 방수공사, 노후 화장실‧시스템 교체, 공간 개선 등의 사업이 추진된다.

 

김동주 도서관정책과장은 “도민들의 도서관 문화향유권 확대를 위해 지속적인 신규 공공도서관 확충과 더불어 노후된 도서관의 환경개선에도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면세점 구매한도 43년만에 폐지…e-스포츠 운영 기업도 세제 혜택
이전
1/5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