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안산시] 인구감소 고리 끊자… 혜안 모색할 안산시 인구정책실무추진단 출범

한국문화경제신문 | 기사입력 2024/03/26 [12:19]

[안산시] 인구감소 고리 끊자… 혜안 모색할 안산시 인구정책실무추진단 출범

한국문화경제신문 | 입력 : 2024/03/26 [12:19]

 

안산시가 인구감소 및 인구구조 불균형 등 인구 문제 대응을 통해 지속 가능한 도시경쟁력 확보를 위해 실무추진단을 구성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지난 25일 안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인구정책실무추진단의 공식적인 활동의 시작을 알리는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지난2월 기획경제실장을 단장으로 인구정책 세부 사업을 추진할 팀장급 직원과 자발적 참여공무원 등 총 50여 명으로 이뤄진 실무추진단을 구성했다.

 

실무추진단은 앞으로 ▲주택공급 ▲청년 등 생산인구 유입 ▲학령인구 감소 ▲생활인구 유입 및 도시 활력 제고 ▲저출생 대응 ▲대외이미지 개선 등 6개 분야에 대해 인구적 관점에서 세부사업 추진 방향을 공유·토론한다. 이 과정에서부서 간의 연계 및 협업을 통한 시너지 효과 증대 방안을 강구하고 실행 가능한 인구정책 사업을발굴하게 된다.

 

이날 출범식은 인구정책실무추진단 출범 경과 및 향후 활동 보고를 시작으로인구감소의 관성을 끊어내겠다는 의지를 다짐하는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아울러, ‘인구변화가가져올 위기와 기회’, ‘인구정책발굴을 위한 트렌드’ 교육을 진행해 관련 문제에 대한 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민근 안산시장은 “인구감소 및 인구구조 불균형 등 인구문제를 극복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지만, 반드시 해야만 하는 일인 만큼 집중력과 열정을 모아 주길 바란다”고 운을 뗐다. 이 시장은 이어 “인구문제는 현재의 문제이자, 다가올 미래의문제이기도 하다. 함께 정한 슬로건처럼 인구 감소의 고리를 끊고 인구정책의 길을 찾을 수 있도록 혜안을 모으는 기회로 만들자”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이동
메인사진
포토뉴스
면세점 구매한도 43년만에 폐지…e-스포츠 운영 기업도 세제 혜택
이전
1/5
다음